본문 바로가기

푸코15

오다케 코지 + 고쿠분 코이치로, <통치신론 : 민주주의의 매니지먼트>(2015년 1월 출판된 것을 2018년 5월에 번역하고 8월에 올림) 오다케 코지 + 고쿠분 코이치로, (2015년 1월 출판된 것을 2018년 5월에 번역하고 8월에 올림) 2018. 7. 12.
맑스 재장전 또는 긍정과 도주 : 들뢰즈·가타리의 우발성 유물론 소묘 맑스 재장전 또는 긍정과 도주: 들뢰즈·가타리의 우발성 유물론 소묘 マルクス・リローデッドまたは肯定ど逃走ドゥルーズ/ガタリの偶発性唯物論素描마츠모토 준이치로(松本潤一郎)『情況』 第三期第四券第十一号, 150-179頁 실체의 속성 각각은 그 자체에 의해서 사고되어야 한다. ― 스피노자, 『윤리학』 제1부 정리10 ‘모순’에 의하지 않는 자본주의의 서술 역사를 다시[고쳐] 쓰는 혁명적 잠재력이 어떻게 현행화되는가를 설명하는 것은 전의식적 상태에서 작용하는 인과성이라기보다는 오히려 어떤 정확한 순간에 실제로 발생하는 이다. 이 절단은 욕망을 유일한 원인으로 하는 분열이며, 인과관계의 단절을 의미한다. 이 단절은 실재하는 것에 밀착한 역사의 다시 쓰기를 강요하고, 모든 것이 가능해지는 기괴하게도 다의적인 순간을 산출한.. 2018. 4. 25.
나가야마 겐, 『푸코 : 생명권력과 통치성』5장. 국가에 의한 통치 : 독일의 내치 모델 / 2절. 독일의 모델 : 중상주의 유형 나가야마 겐, 『푸코 : 생명권력과 통치성』中山元, 「フーコー 生権力と統治性」5장. 국가에 의한 통치 : 독일의 내치[폴리차이] 모델2절. 독일의 모델 : 중상주의 유형 * 국내에서 통용되는 번역어로 최대한 바꾸려고 노력했다. '폴리차이'는 '내치'라는 번역어가 적절하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conduite는 명료한 경우가 아니라면 '품행'으로 옮기지 않고, '인도, 인도하다' 등으로 적는다. * 그러나 국내의 적합한 번역어로 바꾸지 못한 부분도 있다. 눈이 밝지 않아 생긴 문제라고 널리 혜량을 구한다. 외교와 내치[폴리차이]의 관계국가이성의 시대는 유럽의 균형의 시대이며, 항상적인 외교와 상설 군대에 의해 다양한 국가들이 대립하고 경합하는 시대였다. 이는 대외적 경합을 목표로 하는 기술이다. 이에 대해서.. 2017. 5. 4.
나가야마 겐, 『푸코 : 생명권력과 통치성』5장. 국가에 의한 통치 : 독일의 내치 모델 / 1절. 국가이성 개념 나가야마 겐, 『푸코 : 생명권력과 통치성』中山元, 「フーコー 生権力と統治性」5장. 국가에 의한 통치 : 독일의 내치[폴리차이] 모델 1절. 국가이성 개념 * 국내에서 통용되는 번역어로 최대한 바꾸려고 노력했다. '폴리차이'는 '내치'라는 번역어가 적절하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conduite는 명료한 경우가 아니라면 '품행'으로 옮기지 않고, '인도, 인도하다' 등으로 적는다. * 그러나 국내의 적합한 번역어로 바꾸지 못한 부분도 있다. 눈이 밝지 않아 생긴 문제라고 널리 혜량을 구한다. 국가의 이념 그런데 이렇게 해서 인간의 신체, 생명, 정신의 통치가 사목의 원리의 연장과 수정 아래서 진행된 결과, 근대의 다양한 국가의 이념들이 등장한다. 우선 종교개혁에서 나타난 대항품행 개념은 근대의 초기에 영방국.. 2017. 4. 27.
공개성의 근원 (9) : 대표와 민주주의 공개성의 근원 (9) : 대표와 민주주의大竹弘二atプラス 19호(2014년 2월) 1. 대표의 양의성일반적으로 말하면, 정치지배자가 궁정에서의 의례, 혹은 법을 뛰어넘는 ‘자비’에 의해 자신의 영광을 과시하는 정치적 공론장1)은 시민혁명의 시대와 더불어 소멸한다. 하버마스의 유명한 정식에 따르면, 지배자가 자신의 위신을 화려하게 상연하는 ‘대표적 공공성’은, 이념[원론]적으로는 자유롭고 평등한 시민들의 토의에 기초한 ‘시민적 공공성’으로 이행한 것이다. 이제 공공성이 의미하는 것은 사람들의 눈앞에서 지배자의 ‘광채[빛]’가 현시되는 극장적인 정치공간의 그것이 아니다. 오히려 그것은 언론·출판·집회의 자유 같은 민주주의의 기초를 이루는 다양한 법권리나 제도에 의해 뒷받침된 합리적 의사소통의 공간이 된다. .. 2015. 11. 2.
이치다 요시히코, <리스크 인민전선> “Le front populaire du risque”, Multitudes, no8, mars-avril 2002 리스크 인민전선 http://www.multitudes.net/Le-front-populaire-du-risque/ 이치다 요시히코, 김상운 옮김(2015년 4월 7일 공개) [옮긴이] 여기 상자 안의 글은 이치다 요시히코가 『존재론적 정치 : 반란·주체화·계급투쟁』에 이 글을 스스로 번역하여 수록하면서 덧붙인 글이다. * * * 『멀티튜드』 8호(2002년 3-4월호)에 게재된 논문이다. 오늘날의 일본 독자들에게는 배경 설명이 필요한 텍스트일 것이다. 2000년에 창간된 이 잡지는 “푸코 사후의 푸코”를 묻는 것을 하나의 기둥으로 삼고 있으며(창간호 첫 번째 특집이 “생명정치와 생명권력”.. 2015. 4. 7.
[옮김] 베르나르 스티글러 - 욕망, 문화산업, 개인 욕망, 문화산업, 개인 베르나르 스티글러 http://www.monde-diplomatique.fr/2004/06/STIEGLER/11261 수십 년 간 세계를 지배하고 있는 우화가 있다. 적지 않은 정치사상이나 철학이 그러한 환상의 포로가 되어 왔다. 이 우화에 따르면 1968년을 거쳐서 시대는 ‘여유로운 사회’나 ‘톨레랑스의 사회’, ‘유연한 구조의 사회’ 등, 이른바 여가 사회, 개인주의 사회로 변모했다고 한다. 탈산업사회론으로 불리는, 이 우화의 이론으로부터 ‘포스트모던’ 철학은 큰 영향을 받았다. 그것이 이 철학의 아킬레스건이 되었다. 시민사회주의자도 마찬가지다. 이 우화를 믿고 대량생산, 대량소비의 산업사회로부터 중간계급의 사회로 시대가 이행했다고 주창하고, 프롤레타리아 계급은 소멸할 것이라고.. 2011. 2. 1.
푸코의 <"사회를 보호해야 한다"> 번역중 & 아감벤 세미나 제안 박정자 교수의 번역으로 동문선에서 출판된 의 재번역에 점차 속도를 붙이고 있다. 나쁜 번역이 아닌데, 굳이 새롭게 번역을 해서 낼 필요가 있느냐라는 주위의 따가운 시선을 몇번인가 마주했던 적이 있다. 시간이 날 때마다 틈틈이 하고 있기는 하지만, 몇년만에 새롭게 읽는 기분이 묘하게 좋다. 이렇게 기쁨을 주는 책들만 번역을 한다면 그것이 재번역이든 신규 번역이든 좋으련만... 이 책에 이어 역시 재번역에 들어가야 하고, 내년 초에는 시간을 내서 도 번역에 들어갈 생각이다. 이미 많은 사람들이 사서 읽었고, 여전히 몇 곳에서는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고 알고 있다. 그들의 독해 불가능성이나 이해불가능성에 어느 정도 도움이 된다면 좋겠다. 심세광 선생님은 이미 의 초교를 출판사에 넘긴 상태이고, 나 역시 받아 .. 2009. 12. 13.
[펌] 이탈리아적 특이성: 이탈리아와 생명정치 ** 양창렬씨가 메신저로 정리해 보낸 것을 기초로 이재원씨가 이쁘게, 일목요연하게 재정리한 것을 (이미지는 빼고)그대로 가져온다. http://blog.naver.com/virilio73/80096351868 지난 2008년 4월 5~6일 영국의 켄트대학교에서 국제회의가 열린 적이 있다. 아시는 분들은 이미 다 아시겠지만 그 주제는 이름하여 “오늘날의 이탈리아 사상: 생명정치, 니힐리즘, 제국”(Italian Thought Today: Biopolitics, Nihilism, Empire)이었다. 요컨대 조르조 아감벤(생명정치), 지아니 바티모(니힐리즘), 안토니오 네그(제국) 등 영미국에서 ‘핫’한 아이템으로 떠오른 이탈리아 출신 사상가들에 대한 국제회의였다. 첫 번째 날에 6명, 두 번째 날에 6명,.. 2009. 12. 3.
[아감벤] 아우슈비츠의 남은 것들 - 2.24 푸코 관련 대목 * 틈나는 대로 아감벤의 Remnants of Auschwitz : The Witness and the Archive, trans., Haniel Heller-Roazen, Zone Books를 옮긴다. 일단 영역본으로 옮긴 후에, 불역본과 대조하여 차이가 있는 경우에만 한하여 불역본으로 수정을 할 것이다. 인용의 편의를 위해 영역본의 쪽수를 병기한다. (2009. 07. 18 작업 시작) --------------- 82쪽. 2-24. 미셸 푸코는 우리 시대에서 죽음의 영락(零落, degradation)에 관해 정치적 용어를 사용해 하나의 설명을 제시한다. 이 설명은 죽음의 영락을 근대 시대에서의 권력의 변형에 연결시키는 것이다. 영토적 주권이라는 전통적 형태에서의 권력은 본질적으로 생살여탈의 권리(t.. 2009. 7. 18.